“김건희보다 그들이 궁금” 심상정에게 ‘옛친구’가 건넨 말

“박근혜씨도 풀려났는데 김진숙 지도위원이 아직 해고 상태라는 게 대한민국의 현실을 말해주는 게 아닌가.”28일 HJ중공업 부산 영도조선소 앞에서 여성 용접공으로 37년째 해고자인 김진숙 민주노총 부산본부 지도위원을 만난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는 “면목이 없다”라며 이렇게 말했다. 여영국 정의당 당대표, 류호정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