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 기자에게 도와달라며 “잘하면 1억 줄 수도”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가 언론사 기자를 상대로 ‘정보업’을 대가로 ‘1억 원’의 구체적인 액수까지 제시하며 캠프 영입을 제안한 것으로 드러났다. MBC <스트레이트>는 16일 오후 예고된 대로 김건희씨와 유튜브 방송 <서울의 소리> 소속 이명수 기자와의 통화 녹취 내용 일부를 공개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