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적을 유지 하네 마네… 대한민국 ‘대통령 잔혹사’

대선이 다가오면서 문재인 대통령의 ‘더불어민주당 탈당’ 문제가 거론되고 있다. 지난 10일에는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은 국회 운영위원회에서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에게 ‘공정한 선거관리를 위해 대통령의 탈당을 권유할 생각은 없느냐’고 질의했다. 15일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도 이철희 대통령정무수석비서관으로부터 문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