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이어령 선생 별세에 “안타까운 마음으로 애도”

암 투병 끝에 26일 별세한 이어령 전 장관의 소식을 접한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하늘도 큰 스승의 부재를 매우 아쉬워하는 듯하다”면서 “슬픔에 잠겨있을 유족과 제자들, 선생님을 추억하는 국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6시경 자신의 트위터·페이스북·인스타그램에 “이어령 선생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