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 도전 송영길 “’86용퇴론’, 내가 쓰는 언어 아니다”

“’86용퇴론’이라는 말은 내가 쓰는 언어가 아니다.” 오는 6월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서울특별시장 후보에 도전하는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본인의 출마를 향한 일각의 비판에 정면으로 반박했다. ’86세대’를 대표하는 정치인 중 한 명인 송영길 전 대표는 10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나는 누구에게 용…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