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사전투표 불편 드려 송구… 절대 부정 없다”

사전투표 부실 관리 논란으로 비판을 받고 있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가 “코로나19 확진 선거인의 사전투표에 불편을 드려 매우 안타깝고 송구하다”며 “절대 부정의 소지는 없다”라고 발표했다. 선관위는 6일 오전 입장문을 통해 “선관위는 공직선거법 개정으로 선거일 확진자 등의 투표시간이 확대된 입법 취지와 급…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