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첫날 최고위 소집한 여당 “35조 추경 협조하라” 야당 압박

더불어민주당은 설연휴 첫날인 29일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추경안(추가경정예산안) 심사 방안을 논의했다.증액이 여의치 않을 경우 긴급재정명령을 발동해서라도 코로나19 극복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겠다는 이재명 대선 후보의 입장을 뒷받침하면서, 야당의 적극적인 협조를 촉구하려는 취지다.윤호중 원내대표는 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