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찬스’ 논란 정호영 “내 지위 이용한 어떠한 부당 행위 없었다”

‘자녀 의대 특혜 편입학’ 의혹을 받고 있는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는 “자녀들의 문제에 있어서 저의 지위를 이용한, 어떠한 부당한 행위도 없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인사청문회에서 모든 의혹에 대해 더 자세히 해명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사퇴할 수도 있다’는 일각의 관측을 일축하고 나선 것이다.”청탁 등…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