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원희룡의 맞수덕담… 댓글은 “선 보냐?”

“둘이 선 보는 거냐?””뜬구름 잡기 대결이냐?””알맹이 없는 토론이다.” 29일 오후 국민의힘 데선 후보 경선 마지막 맞수토론 1부 동안 유튜브 생중계창에 올라온 실시간 댓글 중 일부이다. 전당대회를 일주일 앞두고 열린 이번 토론회는 마지막 1 대 1 맞수토론이었다. 그러나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원희룡 전 제주도지사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