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안, ‘중국봉쇄론’ 공감했지만… “새 방역지침 모르죠?”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코로나19 초기 대응과 관련해 ‘중국봉쇄론’을 언급하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다만 오미크론 변이 문제를 다룰 때에는 두 사람의 분위기가 미묘하게 달라졌다. 한국기자협회 주최, 6개 방송사 공동주관으로 열린 11일 4자토론 ‘코로나 방역 평가와 피해 대책’ 토론 중…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