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헌 의원 “공공의료원, 경제성을 떠나 필수 사회기반 시설”

울산의료원 설립이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열악한 의료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울산시와 구·군이 추진중인 500병상 울산의료원이 시민 22만 명 서명 등으로 순항하는가 싶더니 국민의힘측이 1000병상 사립대 2병원으로 맞불을 놓으면서다.이에 울산광역시 유일한 여당 의원이며 시당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이상헌 의원(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