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외람되오나’라는 말이 무서웠던 이유

지난 13일 가장 화제가 된 말은 ‘정말 외람되오나’였다. 윤석열 당선자에게 질문을 하던 기자가 쓴 표현이었는데, 해당 표현은 많은 이들에게 ‘기자가 벌써부터 설설 긴다’는 비판이 나오게 하기 충분했다. 이 표현을 쓴 기자는 “불편을 느낀 분들께 사과드린다”라면서도 “질문의 전체 내용과 당시 상황의 맥락도 살펴주면 …

기사 더보기